현재 위치
  1. 게시판
  2. PRESS CENTER

PRESS CENTER

 

상품 게시판 상세
TITLE '골목식당' 도봉구 스타 이승기 깜짝 투입…"백종원 존경해" 폭풍먹방 추천하기
  • 평점 0점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이승기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떴다.

19일 방송한 '골목식당'은 25번째 골목 '도봉구 창동 골목' 세 번째 편이 공개됐다.

이날 골목에는 반가운 '미리투어단' 가수 이승기가 등장했다. 김성주는 "거물 게스트가 왔다"며 "내가 창동 처음 왔을 때부터 입방정처럼 '이승기 씨 한번 와야겠는데'라고 했다. 창동에선 이승기를 모르면 간첩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승기는 이날 "내가 백종원을 정말 존경한다"며 "양세형이 중간에서 만남을 주선했는데 불발됐다. 약속 다 잡아 놓고 이틀 전에 그랬다. 난 처음에 백종원 사정인 줄 알았다"고 털어놨다. 이에 백종원은 "난 이승기 사정인 줄 알았다. 그런데 양세형의 사정이었더라"고 덧붙였다.

도봉구 출신으로 알려진 이승기는 백종원의 특별 미션을 받고 '뚝배기파스타집'에 방문했다. 앞서 백종원은 "사장님의 미트볼 파스타가 개성이 부족하다"며 특별한 비주얼로 바꿔볼 것을 조언했고 이승기에게 사장님이 다시 모양을 잡은 새로운 비주얼의 미트볼 파스타에 대한 냉정한 평가를 부탁했다. 사장님의 파스타를 맛본 이승기는 "퍼펙트"라며 극찬했고, 폭풍 먹방까지 이어갔다.


한편 첫 촬영부터 손님은 물론 백종원의 마음까지 홀린 만담 듀오 '닭강정집'에는 냉정한 평가를 위해 MC 정인선이 투입돼 사장님들이 일주일 동안 연구한 숙제 점검을 확인하기로 했다. 그러나 정인선도 두 사장님의 화려한 입담에 흔들리는 위기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백종원은 사장님들의 닭강정이 강정임에도 바삭함 없이 끈적한 식감 문제를 지적, 해결법을 찾기 위해 '서당개협회' 2MC를 가게에 투입시켰다. MC 김성주는 '닭강정'과 '양념치킨'의 차이점을 시작으로 간단한 실험을 통해 사장님들의 식감 연구를 도왔다.

지난주 방송에서 파브리치오 셰프의 도움으로 3MC 모두가 극찬한 이탈리아식 '참치피자'가 탄생한 'NO배달피자집'에는 다시 파브리치오 셰프가 방문해 정통 이탈리아 피자에 한국식 고추기름이 더해진 신메뉴 '코탈리아 피자' 탄생을 예고했다. 부푼 기대감을 안고 NEW 피자를 시식한 김성주X정인선은 "풍미가 있다"고 호평했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스크롤-업!
스크롤-다운!